• 최종편집 2021-10-18(월)
 
통합 106회 총회 유튜브.jpg
대한예수교장로회(통합) 총회(총회장 신정호 목사, 이하 통합)가 9월 28일(화) 경기도 파주의 한소망교회(류영모 목사)에서 ‘복음으로, 교회를 새롭게 세상을 이롭게’를 주제로 정기총회를 개회했다.

 

 

한소망교회, 총대 1400여 명 참석

부총회장, 이순창 목사 당선

장로부총회장, 이월식 장로 당선

 

대한예수교장로회(통합) 총회(총회장 신정호 목사, 이하 통합)가 9월 28일(화) 경기도 파주의 한소망교회(류영모 목사)에서 ‘복음으로, 교회를 새롭게 세상을 이롭게’를 주제로 정기총회를 개회했다.

작년 총회는 코로나19의 집단감염 우려와 방역수칙 준수로 온라인 총회를 실시했지만 이번 총회는 총대들의 백신 접종률도 높고 2년 연속으로 비대면 총회를 할 수 없다는 판단을 한 것으로 보인다. 다만 총회 일정은 대폭 단축해 오전 10시에 개회하고 12시간 진행하기로 했다.

5000석 규모의 한소망교회 본당에는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완료한 1300여명의 총대는 지정석에 착석하고 나머지 총대는 교회 2층과 3층 부속실에서 온라인으로 회무에 참여한다.

회무에 앞서 드린 개회예배는 총회장 신정호 목사의 인도로 시작해 서기 윤석호 목사와 부서기 최충원 목사가 ‘21세기 대한예수교장로회 신앙고백서’를 낭독하고 부총호장 박한규 장로가 대표로 기도한 후 회록서기 박선용 목사와 부회록서기 김준영 목사가 성경봉독(신16:11, 막1:15, 행2:47)하고 부총회장 류영모 목사가 ‘복음으로, 교회를 새롭게 세상을 이롭게’라는 제하의 말씀을 전했다. 류영모 목사는 “교회는 저출생 문제도 가슴에 끌어안고, 기후위기 해결에도 앞장서야 한다. 문제는 많아지고, 우리의 능력은 약해지고 있는 것이 위기”라며 “생명 걸고 예배의 본질과 감동을 회복해야 한다. 교회는 공공성과 공적 복음을 회복하여, 세상의 칭송을 되찾아야 한다. 역사와 시대를 선도하는 리더의 자리로 돌아가야 한다. 그것이 바로 ‘복음으로, 교회를 새롭게 세상을 이롭게’”라고 전했다.

설교 후 회계 장오표 장로가 봉헌기도하고 신정호 목사의 축도와 총회가 제창으로 예배를 마무리 했다.

 

류영모 목사.jpg
류영모 목사(한소망교회) <사진=유튜브>

 

 

  이어진 회무에서는 임원선거에 들어가 부총회장 류영모 목사(한소망교회)가 신임 총회장으로 추대 됐다. 장로부총회장에는 단독 출마한 이월식 장로가 당선됐으며, 목사부총회장에는 1,475표 중 895표를 얻은 이순창 목사(연신교회)가 당선됐다. 그 외 임원단은 총회장 류영모 목사가 추천해 인준 받았다.


다음은 신임 임원 명단이다.


▲총회장 : 류영모 목사 ▲부충회장 : 이순창 목사, 이월식 장로 ▲서기 : 조환국 목사 ▲부서기 : 김한호 목사 ▲회록서기 : 황세형 목사 ▲부회록서기 : 허요환 목사 ▲회계 : 전학수 장로 ▲부회계 : 김진호 장로

태그

전체댓글 0

  • 7764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예장 통합, 제106회 정기총회 개회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