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19(금)
 
  • 원로 장로 추대 및 임직식
수정된_6_진영교회 위임식.jpg
김태완 목사가 진영교회 위임 목사가 되기 위한 서약을 하고 있다.

 

예장(고신) 진영교회(김태완 목사)가 지난 120() 오후 2, 김해시 진영읍 본산로 진영교회에서 김태완 목사 위임 및 은퇴·원로장로 추대·임직식을 함께 가졌다.

지난해까지 박규남 목사가 사역했던 진영교회는 박규남 목사의 은퇴에 맞춰 김태완 목사를 새 담임 목사로 청빙해 지난 12월 경남노회 임시노회에서 사임 및 청빙 청원이 통과 됐으며 이날 위임식을 예고 했었다.

위임식에 앞서 드린 1부 예배는 경남노회 진영시찰장 박동웅 목사의 집례로 시작해 부노회장 김회식 장로가 대표로 기도하고 시찰 서기 김성준 목사가 성경봉독(1:24-25, 29)한 후 노회장 강현석 목사가 그 몸된 교회를 위하여라는 제하의 말씀을 전했다. 설교 후 창녕제일교회 원로 정수생 목사가 축도함으로 예배를 마쳤다.

이어진 2부 위임식은 위임국장을 맡은 진영시찰장 박동웅 목사가 위임 받는 김태완 목사와 성도들에게 서약을 받고 위임 기도와 함께 김태완 목사가 진영교회 위임 목사 된 것을 공포 했다. 이어, 신대원 58회 동기회가 축가를 부르고 김태완 목사가 인사를 통해 감사를 전했다.

3부 은퇴식 및 원로장로 추대식과 4부 임직식은 진영교회 위임 목사 된 김태완 목사의 집례로 시작해 김태완 목사가 은퇴자를 공포하고 원로장로로 추대 받는 신두기 장로의 추대사를 당회 서기 최진규 장로가 낭독한 후 김태완 목사가 추대패를 증정했다.

또 임직식에서는 임직자와 교우들에게 서약을 받은 후 안수 기도 및 임직 기도 후 진영교회 임직자 된 것을 공포했다.

마지막 권면과 축하 순서에서는 가음정교회 원로 강영식 목사와 황은선 목사가 각각 위임 목사와 은퇴 및 임직자에게 권면의 말을 전하고 강만구 목사가 축사를 전했다

태그

전체댓글 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고신 신영교회, 김태완 목사 위임식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