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4-08(목)
 

부산기독교총연합회(대표회장 김문훈 목사, 이하 부기총)가 지난 4월 4일(주일), 부산 북구 포도원교회(김문훈 목사)에서 ‘부활의 소망, 회복의 시작’이라는 주제로 ‘2021 부산 부활절 연합예배’를 가졌다. 

  부산 부활절 연합예배 준비위원장 이현국 목사의 사회로 시작한 예배는 부기총 대표회장 김문훈 목사가 대회사를 전하고 부산기독교장로총연합회 대표회장 곽영수 장로가 대표로 기도한 후 부산기독교여성협의회 회장 안순덕 권사가 성경봉독(요20:19-23)한 후 이영훈 목사(여의도순복음교회)가 ‘부활의 은혜와 축복’이라는 제하의 말씀을 전했다.

  한편, 부기총은 부활절 연합예배를 부산지역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격상에 따라 현장대면예배 참석인원을 포도원교회 전체 예배석의 20%로 제한하고 사회적 거리두기 준수 등 방역수칙을 엄수하며 예배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또한 이날 예배는 줌(zoom)과 유튜브, 기독교방송 등을 통해 생중계됐으며, 이에 따라 약 5천명의 성도들이 함께 예배를 드린 것으로 집계됐다. 


<자료제공=한국기독신문>

태그

전체댓글 0

  • 6979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부기총, 부활절 연합예배 가져…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